커뮤니티 > 정치/경제/시사
커뮤니티 > 정치/경제/시사
분류 정치경제일반

[20201109]파이낸스 투데이 인세영 기자 국내 언론사의 편향 보도 꼬집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boaz
작성일

본문

47295cb66f52f5a46cc27ec7faceaf35_1605109390_2163.png
47295cb66f52f5a46cc27ec7faceaf35_1605109398_4403.png


(기사 일부 발췌)
트럼프  향한  국내  언론사의  집단발광, " 부정선거 감추기?"
9일 오전 트럼프를 집중포화하고 있는 국내 언론 : 제목들이 자극적이고 인신공격형인 경우도 많다. 

연합뉴스 멜라니아, 트럼프 패배승복 설득 총대 메나(종합)

한겨레 “멜라니아, 트럼프에 승복 권유”…트럼프는 또 골프장

경향신문 멜라니아, 쿠슈너, 부시까지…‘트럼프 대선 승복’ 촉구

헤럴드경제 멜라니아도 돌아섰다…트럼프 패배승복 설득 나서나

아시아경제 트럼프 측근들 "승복할 때 왔다"…기류 변화 감지돼

중앙일보  트럼프 백악관 버티기땐 "침입자처럼 경호원에 끌려나간다" , 트럼프 퇴임후 감방행 피할 딜 노린다

세계일보  부정선거 부르짖는 트럼프, 무자비한 레임덕 될까

MBC  트럼프 조카 메리"트럼프 승복대신 복수할 것" , 불복 트럼프에 승복 설득도..강경화 방미    (이상 국내 언론사 기사 제목 발췌)

위 기사들은 하나같이 CNN을 베꼈거나 추측성 기사가 대부분이다. 

언론사에서 갑자기 트럼프의 가정사에 대해 가십성 기사가 쏟아져 나오자 기사의 댓글에서는 "언론사들이 미친 것 같다." "대한민국 언론사의 현주소는 쓰레기다." 등 언론사를 싸잡아 비난하는 댓글이 달리고 있다.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66건 / 1페이지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