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 5대인식
커뮤니티 > 5대인식
분류 탄핵사태

윤석열과 탄핵사태

페이지 정보

작성자 intruth
작성일

본문

[윤석열은 포용의 대상이 아니라 심판의 대상]


윤석열에 의해 박대통령 뿐만 아니라 박근혜정부 인사들 100명도 넘게 구속됐다.

구속영장 실질심사 받으러 출두한 고(故)이재수 기무사령관을 수갑까지 채워 포토라인에 서게 한 자다. 그 후, 이재수 기무사령관은 스스로 목숨을 버렸다.


심지어 2017년 10월16일 박대통령 구속만료를

앞두고 애초 구속영장에도 없던 롯데•SK관련 뇌물수수사건을 추가 영장 발부 신청까지 했다.


하루 10시간, 주 4회, 6개월간 인권유린한 것도 모자라 4년이 흐른 지금까지도 영어의 몸이 되게

한 윤석열은 결코 용서와 포용의 대상이 아니라 심판과 척결의 대상이다.


아래는 2017년 10월 마지막 법정에서 박대통령이 남긴 마지막 말씀이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2017.10.16 417호 대법정에서-박근혜 대통령]


구속되어 주 4회씩 재판을 받은 지난 6개월은 참담 하고 비참한 시간들이었습니다. 한 사람에 대한 믿음이 상상조차 하지 못한 배신으로 되돌아왔고, 이로 인해 저는 모든 명예와 삶을 잃었습니다.


무엇보다 저를 믿고 국가를 위해 헌신하시던 공직자 들과 국가 경제를 위해 노력하시던 기업인들이 피고 인으로 전락해 재판받는걸 지켜보는 것은 참기 힘든 고통이었습니다. 하지만 염려해주시는 분들께 송구

한 마음으로 공정한 재판을 통해 진실을 밝히고자 하는 마음으로 담담히 견뎌왔습니다.


사사로운 인연을 위해서 대통령 권한을 남용한 사실 이 없다는 진실은 반드시 밝혀진다는 믿음과 법이 정한 절차를 지켜야 한다는 생각에 심신의 고통을 인내했습니다. 저는 롯데나 SK뿐 아니라 재임기간 

그 누구로부터도 부정한 청탁을 받거나 들어준 사실 이 없습니다. 재판 과정에서도 해당 의혹은 사실이 아님이 충분히 밝혀졌다고 생각합니다.


오늘은 저에 대한 구속기한이 끝나는 날이었으나 재판부는 검찰의 요청을 받아들여 지난 13일 추가 구속영장을 발부하였습니다. 하지만 검찰이 6개월 동안 수사하고, 법원은 다시 6개월 동안 재판을 했는 데 다시 구속수사가 필요하다는 결정을 저로서는 받아들이기 어려웠습니다. 변호인들은 물론 저 역시, 무력감을 느끼지 않을 수 없습니다. 그리고 오늘 변호인단은 사임의 의사를 전해왔습니다.


이제 정치적 외풍과 여론의 압력에도 오직 헌법과 양심에 따른 재판을 할 것이라는 재판부에 대한 믿음이 더는 의미가 없다는 결론에 이르렀습니다. 향후 재판은 재판부의 뜻에 맡기겠습니다. 더 어렵고 힘든 과정을 겪어야 할지도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포기하지 않겠습니다. 저를 믿고 지지해주시는 분들 이 있고 언젠가는 반드시 진실이 밝혀질 것이라 믿기 때문입니다.


끝으로 법치의 이름을 빌린 정치보복은 저에게서 마침표가 찍어졌으면 합니다. 이 사건의 역사적 멍에와 책임은 제가 지고 가겠습니다. 모든 책임은 저에게 묻고 저로 인해 법정에 선 공직자와 기업인 에겐 관용이 있길 바랍니다.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3건 / 1페이지
1